한국메세나협회, ‘예술지원 매칭펀드’ 참여 중소·중견기업 모집

다아트 김금영 기자 2020.03.10 15:10:03

사진 = 한국메세나협회

한국메세나협회(회장 김영호)는 3월 9일부터 ‘2020 예술지원 매칭펀드’에 참여할 중소·중견기업 및 예술단체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기업의 문화예술 지원을 활성화하자는 취지로 시작된 ‘2020 예술지원 매칭펀드’는 한국메세나협회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중소·중견기업이 예술단체 혹은 예술가를 지원하는 금액에 비례해 펀드를 추가 지원하는 기업과 예술의 파트너십 지원 프로그램이다.

이 사업은 관계법령 기준에 따른 중소·중견기업과, 문예진흥법(제7조)에 의한 전문 예술법인 및 단체, 임의 단체, 경영 실적 공시가 가능하거나 창작활동 실적 및 지속성이 인정되는 단체에 신청 자격이 주어진다. 기업의 경우 1개 기업이 최대 2개의 예술단체 지원 가능하며, 예술단체에 대한 지원 역량, 지속 지원 가능 여부 등을 심사한다. 예술단체의 경우 신청 프로젝트의 작품성 및 실현 가능성, 기업 교류협력 프로그램의 충실도, 사회 기여 프로그램의 시행 정도 등을 고려해 선정한다. 단, 타 공공기금(한국문화예술위원회, 지역 메세나 기관 등)을 받고 있는 지원 프로젝트일 경우 중복 지원이 불가하다.

한국메세나협회 측은 “2007년 시작으로 올해 14년째를 맞이한 ‘2020 예술지원 매칭펀드’는 지난해 한 해 동안 151건의 결연이 맺어졌고, 총 43억 원이 예술단체에 지원해 기업과 예술단체의 협력관계를 강화했다”며 “2007년 사업 시작 이후 누적 결연건수는 1274건으로 13년간 362억 원 가량이 예술계에 투입되는 결과를 낳았다”고 밝혔다.

한편 2020년 예술지원 매칭펀드는 3월 9일부터 시작해 펀드 소진 시까지 온라인 접수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메세나협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선거 기간 중 의견글 중지 안내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다아트 TWITTER

다아트 추천 동영상

William Kentridge, 'What Will Come'. 2007.